Introduction

연구활동

센터소식

연구활동 센터소식
[보도자료] KAIST 블록체인 정책토론회 개최
  • 글쓴이 관리자
  • 작성일 2018-04-19
  • 조회수 137

KAIST 블록체인 정책토론회 개최

기술개발, 인재양성, 산업발전 등 제반 정책을 논의 

 

아시아뉴스통신  |  발행일: 2018.04.19  |  조성의 기자 asia9210@naver.com  |  원문보기  

 

 

토론회 장면.(사진제공= KAIST)


KAIST는 18일 국회에서 ‘블록체인 육성을 위한 정책토론회’를 개최했다고 19일 밝혔다.

이날 토론회는 KAIST와 국회 과학기술정보방송통신위원회 소속 유승희(더불어민주당), 송희경(자유한국당), 오세정(바른미래당) 의원이 공동으로 블록체인 육성을 위한 기술개발, 인재양성, 산업발전 등 제반정책을 논의키 위해 마련했다. 

블록체인은 지난해 광풍을 일으켰던 비트코인과 가상화폐의 기반이 되는 핵심기술로 인공지능·빅데이터·클라우드 컴퓨팅기술과 함께 4차 산업혁명 시대의 초연결·초지능 사회를 주도할 중요한 기술이다.

특히 최근 들어 거래, 계약, 인증, 정보의 기록, 투표 등에 활용되고 있어 금융과 유통, 법, 회계, 정부서비스와 같은 공공 분야로의 기술 영역이 크게 확장되고 있는 추세로 블록체인 기술 및 관련 소프트웨어·서비스 분야는 4차 산업혁명 시대 신산업의 중심이 될 것으로 전문가들은 내다보고 있다. 

이날 토론회에서는 학교, 기업, 정부 등 각 분야의 블록체인 전문가들이 해당산업을 육성하기 위한 전략과 정책을 제안하는 한편 블록체인 관련 국가적 차원의 현안 및 추진방안을 논의했다.

‘블록체인 기술과 인재양성’이란 주제로 첫 번째 기조발표자로 나선 김용대 KAIST 교수(정보보호대학원)는 블록체인 기술이 금융에 적용된 사례와 현재 활용 동향에 관해 소개하고 향후 필요한 기술개발과 인재양성 방안을 제시했다. 

두 번째 주제발표자인 SK텔레콤 블록체인 사업개발 유닛(Unit) 오세현 전무는‘블록체인 산업생태계 구축’을 주제로 블록체인 기술의 핵심 기능과 산업 영역별 활용 가치에 대해 발표한 후 기업 자발적인 기술과 시장의 발전을 위해 규제가 아닌 국가 차원의 정책 수립에 대한 필요성을 제언했다.

이어 열린 토론회에는 김정호 KAIST 연구처장, 서영일 KT 블록체인센터장, 이재형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융합신산업과장, 주홍민 금융위원회 전자금융과장, 전하진 한국블록체인협회 자율규제위원장, 김형주 한국블록체인산업진흥협회 이사장, 김광조 KAIST 전산학부 교수가 패널로 참석해 핫 이슈인 블록체인과 관련한 정부 정책이 육성 쪽으로 나가야 할 것인지 아니면 규제 중심으로 나아갈 것인지에 대해 심도 깊은 토론을 전개했다. 

신성철 총장은 “전 세계는 블록체인 기술의 주도권을 차지하기 위해 치열한 경쟁을 벌이고 있으며 기술 패러다임과 환경변화에 신속하게 대응키 위한 적극적인 국가적 전략이 시급하다”라며 “이러한 시점에서 과학기술이 나아갈 방향을 제시하는 것이 KAIST의 역할이고 또 오늘 토론회에서 논의된 내용들이 향후 정부정책을 결정하는데  크게 반영되기를 바란다”고 강조했다.

 

 

※ 원문보기 : http://www.anewsa.com/detail.php?number=1306053

 

목록





이전글 가상화폐 거래소 자율규제 심사 착수..."거래기록 5년 의무 보관"
다음글 블록체인 육성은 한 뜻…ICO허용에는 찬반 갈린 정부·업계